고교생 멘토링 및 소논문쓰기로 깊은 생각 넓은 나눔을 함께 실천해요!

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박영애)은 동행 창의ㆍ융합 아카데미프로그램의 하나로 대구외고사대부고대건고경북고 등 4개 고등학교 학생 48명과 동ㆍ중구 소재 중학교 2학년 희망학생 96명이 멘토와 멘티가 되어 한편의 소논문을 작성하는청소년 학자양성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 프로젝트는 동행 창의ㆍ융합 아카데미’2학년 참가 학생 중 96명의 희망을 받아 진행되는 개인 맞춤형 특별프로그램으로 작년까지는 인문사회분야는 대구외고에서수리과학분야는 대건고에서 진행되었으나올해는 인문사회분야에 사대부고수리과학분야에는 경북고를 추가하여 확대ㆍ진행한다.

대건고는 지난 4월 13()에 인공지능 시대의 창의적 융합사고를 주제로한 특강 및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하여 팀별 소논문 주제를 선정하였으며대구외고를 비롯한 3개교는 오는 5월 18()에 개강식 및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할 예정이다이 프로젝트는 지도교사 1고등학생 3중학생 6명으로 한 팀을 구성하여온ㆍ오프라인을 통해 소논문 쓰기 20차시고교생 멘토링 20차시로 진행된다.

학교별 주제를 살펴보면 대건고는 로봇융합인공지능, 3D프린트화학융합 등 4개 분야경북고는 수리과학의생물학소프트웨어의공학 등 4개 분야대구외고는 국문학영문학국제관계사회문제 등 4개 분야사대부고는 정치ㆍ경제ㆍ문화언어ㆍ사회국제 정치ㆍ경제ㆍ환경언어ㆍ다문화 등 4개 분야로 진행되며 40차시의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물은 11월 22(개최될 동행 창의·융합 아카데미 성과발표회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2018
년 청소년 학자양성 프로제트에 참여했던 동촌중학교 고현서 학생은 동행 창의·융합 아카데미 프로그램 중 가장 인상 깊었던 수업은 학자양성 프로젝트 소논문 쓰기이다대구외고에 재학 중인 선배들과 멘토 멘티 관계를 맺어 영문학 분야의 논문을 쓰면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특히 문학 비평으로만 끝나는 것이 아닌 직접 작품을 분석하며 사회과학 측면의 이야기도 함께 풀어가면서 탐구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어 좋았고 개인적으로도 좋은 자극을 받을 수 있어서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만족감을 나타내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