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승전통!’ 청년, 전통에서 길을 찾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선태)과 함께 일상 속에서 즐길 수 있는 전통문화 향유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창의적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57()부터 517()까지 기승전통! 전통문화 향유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한다.

이번 공모전은 세대 간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청년들이 자신들의 시각에서 전통문화 일상화를 실현하는 창의적이고 실험적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생활 실험실(리빙랩*) 방식을 활용해 청년들의 기획이 단순 아이디어 차원에 머무르지 않고 그 기획을 일상생활 속에서 주도적으로 실험해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리빙랩
(Living Lab): 사용자가 문제 해결, 역량강화 등의 과정에서 주도력을 발휘하도록 설계된 개방적 혁신 실험의 환경을 의미

창의적인 전통문화 향유 아이디어
25건 지원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심사를 거쳐 전통문화 향유 아이디어 최대
25건을 선정해 팀별 3백만 원 시상금을 수여하고, 전문가 자문(컨설팅)과 공동연수(워크숍) 등을 통해 선정된 아이디어를 실험해보고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그리고 연말에 이 중 성과가 우수한 3개 팀을 선정해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상을 수여하고, 2020년에도 추가 활동비 일부와 전국 문화예술기관 대상 홍보 등을 후속으로 지원한다.

이번 공모전에는 만
19세 이상 39세 미만의 개인 또는 3인 이내의 팀으로 참여할 수 있다. 공모전과 관련된 더욱 자세한 내용은 한국전통문화전당 누리집(www.ktc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청년들의 실험적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통해 국민들이 생활 가까이에서 전통문화를 즐기고 누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