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안심센터 연내 모두 개소! 독거노인 전수 치매검진 실시!

교육부(사회부총리 겸 장관 유은혜)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3.29() 3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관계장관회의를 성남 중원구 치매안심센터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제
3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는 장관들이 치매국가책임제의 지역 중심축(허브)인 치매안심센터를 이용하는 모습을 직접 살펴보고, 치매국가책임제 추진 성과와 올해 내 모든 치매안심센터 완전 개소, 독거노인 전수 치매검진 실시 등 향후 발전계획을 담고 있는 치매국가책임제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을 논의하였다.

앞으로도 사회관계장관회의는 혁신적 포용국가정책 과제들에 대해 분기별 1회 이상 관계 장관들이 현장을 직접 방문하여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의견을 청취함으로써, 정책이 현장에 보다 가까이 다가가 국민이 삶의 질 향상을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첫 현장방문 사회관계장관회의 장소로 어르신의 존엄한 노후 보장을 통해 포용국가 실현에 기여 중인 치매안심센터가 결정되었다
.

치매안심센터
*는 핵심 국정과제인 치매국가책임제가 지역사회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치매
1:1 상담등록, 조기검진, 치매쉼터, 가족카페, 맞춤형 사례관리, 필요 서비스 연계 등 지역사회에서 원스톱 치매통합 관리서비스 제공

회의에 참석한 관계부처 장관들은 성남 중원구 치매안심센터 시설을 살펴보며 치매쉼터 프로그램
*에도 직접 참여하고, 서비스를 이용 중인 어르신들과 이야기를 나누며 국민의 정책 만족도를 확인하였다.

치매환자 대상 인지기능 자극을 위한 작업치료의 일종인 퍼즐 맞추기

또한 치매환자와 가족의 목소리가 반영되어 보다 내실 있게 치매국가책임제가 추진될 수 있도록 간담회에 치매어르신 가족과 치매안심센터 종사자가 참석하였으며
, 관계부처의 협력사항도 점검하였다

2017
9월 발표한 치매국가책임제는 지역사회 치매관리, 장기요양서비스 확대 등 치매환자와 가족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20개 과제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난 16개월간 착실히 추진 중이다.

이날 회의에서 논의한
치매국가책임제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답글 남기기